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고려대 안암병원 진윤태 교수, '아시아염증성장질환학회(AOCC) 회장' 취임…국내서 크론병·궤양성대장염 연구 대한장연구학회 회장 역임

기사승인 2019.06.20  10:53:31

공유
default_news_ad2

- 고려대 안암병원 진윤태 교수, '아시아염증성장질환학회(AOCC) 회장' 취임

고려대 안암병원 소화기내과 진윤태 교수<사진>가 지난 16일 대만 타이페이에서 개최된 제7회 아시아염증성장질환학회(Asian Organization for Crohn’s & Colitis ; AOCC) 정기총회에서 제7대 아시아염증성장질환학회 회장으로 선임되어 임기를 본격적으로 시작하게 됐다.

AOCC는 크론병과 궤양성대장염으로 대별되는 염증성장질환에 대한 기초 및 임상의 최신 지견과 치료법을 공유하는 국제학술대회로 매년 아시아 태평양지역의 20여개국 이상에서 1,000여명 이상의 염증성장질환에 관심있는 의료진이 참석하고 있다.

신임 진윤태 회장은 지난 1년간 AOCC 차기 회장으로서 아시아 염증성장질환 치료의 표준화 및 학문적 교류에 매진했으며, 국내에서 크론병과 궤양성대장염을 연구하는 대한장연구학회 회장을 역임한 바 있다.

진윤태 교수.

진윤태 회장은 폐회식 연설에서 “아시아에서 급증하고 있는 크론병과 궤양성대장염을 연구하는 중심학회로 치료의 표준화 및 국가간 학문적 교류를 장려하고, 염증성장질환 치료에 참여하는 내과, 외과, 소아청소년과를 포함하는 다학제 진료진 및 전문간호사 육성을 위한 학문적 프로그램을 개발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아울러, “2020년 6월 한국 부산 Bexco에서 개최되는 제 8회 아시아염증성장질환 학술대회(AOCC 2020)를 차질없이 준비해 염증성장질환을 연구하는 아시아 태평양 지역 의료진의 학문적 교류의 장을 만들겠다”고 말했다.

한편, 진윤태 교수는 현재 고려대 안암병원에서 소화기내과 및 내과 과장으로 근무중이며, 고려대 안암병원 적정진료관리위원장, 종합검진센터소장, 교육수련위원장등을 역임했다.

우정헌 기자 medi@mediherald.com

<저작권자 © 메디컬헤럴드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set_C1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set_new_S1N5
set_new_S1N9
set_hot_S1N5
set_hot_S1N9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