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한국로슈진단, 한국아동학대예방협회 수여하는 '아동보호대상' 수상…'2015년부터 한국 피학대 아동 위해 한국아동학대예방 협회' 지원

기사승인 2019.12.02  11:09:17

공유
default_news_ad2

- '2015년부터 한국 피학대 아동 위해 한국아동학대예방 협회' 지원

한국로슈진단(대표이사 조니 제)은 11월 29일 한국아동보호학회(회장 문영희)와 진선미 국회의원이 주최하고, 한국아동학대예방협회(회장 이배근)가 주관한 한국아동학대예방협회 창립 30주년 기념 학술세미나에서 ‘아동보호 대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아동보호대상 수상(왼쪽 한국아동학대예방협회 이배근회장, 오른쪽 한국로슈진단 황예경 본부장).

한국로슈진단은 2005년부터 로슈제약과 함께 아프리카 어린이를 위한 직원 자선 걷기대회 및 후원금 모금 활동을 지속하고 있으며, 매년 직원 모금액과 같은 금액의 매칭펀드를 회사에서 조성해 국내 아동들을 위한 다양한 사업을 지원해왔다.  

지난 2015년부터는 국내 피학대 아동 보호 및 아동학대 예방을 위해 한국아동학대예방협회를 지원하고 있으며, 지난 5년간 7,500만원의 기부금을 전달했다. 이 기금은 아동을 학대 행위자로부터 보호할 수 있는 그룹홈 지원 및 부모 교육 및 보호사 양성 등의 지속적인 교육 사업을 위해 사용한다.

]희망메세지 전달(왼쪽 한국아동학대예방협회 이배근회장, 오른쪽 한국로슈진단 조니제 대표이사),

올해는 모금 외에 사내에서 '로슈 아동지킴이 캠페인'을 실시해 직원들에게 학대 받는 어린이들을 발견했을 때의 행동 지침을 배포하고, 피학대 아동 보호에 앞장서겠다는 다짐과 서명을 받기도 했다.

한국아동학대예방협회는 올해로 창립 30주년을 맞이했으며, 그동안 아동학대 예방의 필요성과 시급성을 알리는 캠페인을 진행하고, 관련 규정 및 제도적 개선을 통해 아동학대와 폭력이 없는 '어린이가 행복한 세상'을 위해 힘쓰고 있다.

한국로슈진단의 조니 제 대표는 “앞으로도 한국로슈진단은 학대와 폭력 없는 세상에서 어린이들이 마음껏 꿈과 희망을 펼칠 수 있는 세상을 만드는 일에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우정헌 기자 medi@mediherald.com

<저작권자 © 메디컬헤럴드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set_C1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set_new_S1N5
set_new_S1N9
set_hot_S1N5
set_hot_S1N9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