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한국신약개발연구조합 여재천 사무국장, '글로벌 바이오헬스산업 시장진출 한·아세안 연대' 제안

기사승인 2021.09.23  06:31:30

공유
default_news_ad2

- 여재천 사무국장, 국회 산하 한국과학기술정책연구회 개최 '2021 정기토론회 패널 연사'로 나서 '글로벌 바이오헬스산업 시장진출의 한-아세안 연대' 제안

한국신약개발연구조합(이사장 김동연) 여재천 사무국장<사진>은 국회 산하 한국과학기술정책연구회(회장 윤광준, 공동 이사장 이상민·권성동 국회의원)가 지난 9월 9일 '국정 전환기 글로벌 외교 기반과 과학기술정책'을 주제로 개최한 2021 정기토론회의 패널 연사로 나서 '글로벌 바이오헬스산업 시장진출의 한-아세안 연대'를 제안했다.

한국신약개발연구조합 여재천 사무국장.

연구회의 이사로도 활동하고 있는 여재천 사무국장은 기술의 성숙도, 산업적 활용 가능성 및 파급효과, 기술 발전 가속도를 감안할 때 향후 10년의 미래 변화를 이끌어 나갈 혁신기술로 바이오 혁명을 손꼽으면서 바이오메디컬과 디지털헬스케어가 바이오 기술 활용, 생물체 기능 이해, 여러 경로를 통해 제공되는 건강 의료 정보 빅데이터화와 이를 활용한 제품 및 서비스 개발이 우리나라의 막대한 부가가치 생산을 주도할 것으로 내다보았다.

특히, 인도네시아, 태국 등 아세안 10개국의 인구가 6억 7천만 명으로 경제활동 인구 비중이 높고 중산층이 늘어나고 있기 때문에 글로벌 바이오헬스산업 시장진출의 한-아세안 연대는 더욱 중요하다고 강조하면서 ▲공동 투자 진출 등 선의의 경쟁과 경제협력, 경제외교를 통한 상호 장점을 결합한 새로운 가치, 비즈니스 창출 제4세대형 협력 추진, ▲산업 분업 유인체계 설계 정책 수립 및 제도 개선을 통한 바이오 첨단기술, 고부가가치 제품 중심의 경제협력 추진, ▲포스트 코로나19의 다양한 형태의 바이오헬스 오픈이노베이션 조직 구성 협력 추진 등 3가지 협력사업을 제안했다.

우정헌 기자 medi@mediherald.com

<저작권자 © 메디컬헤럴드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set_hot_S1N5
set_hot_S1N9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