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한국머크 바이오파마, '위시맘(Wishmom with Merck)' 캠페인 개최…1,500여 임직원 대상 설문조사 결과 '약 다섯 명 중 한 명은 난임 어려움' 겪어

기사승인 2022.05.02  06:31:33

공유
default_news_ad2

- 1,500여 임직원 대상 설문조사 결과 '약 다섯 명 중 한 명은 난임 어려움' 겪어…'난임 치료 어려움에 대한 공감 및 질환 인식 개선 위한 사내 캠페인' 진행

한국머크 바이오파마(제너럴 매니저: 자베드 알람)는 5월 가정의 달을 기념해 한국머크 전체 임직원을 대상으로 5월 한달 간 ‘위시맘(Wishmom with Merck)’ 캠페인을 진행했다.

한국머크에서 진행하는 ‘위시맘(Wishmom with Merck)’ 캠페인은 난임 치료제 분야를 선도하는 난임 전문 기업으로서 환자들이 겪는 치료 과정의 어려움에 대해 공감하고 질환에 대한 인식 개선에 더욱 힘쓰는 한편, 아이를 원하지만 어려움을 겪는 부부들을 응원하고자 마련된 행사이다. 캠페인에는 한국머크 임직원 대상 출산 및 난임에 대한 설문조사와 난임 전문의의 강의, 난임 부부를 응원하는 포토 메시지 챌린지로 이루어졌다.

지난 9일부터 16일까지 한국머크 전체 임직원 1,500여명을 대상으로 출산과 난임에 대한 설문조사가 실시됐다. 설문조사에서는 현재 한국머크 직원 중 난임 치료 경험이 있는 비율과 임신 및 출산 관련 휴가 사용 경험 등을 확인했다. 

결과에 따르면, 한국머크 임직원 가정에는 평균 1.34명의 자녀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으며, 기혼자 중 난임을 경험한 사례가 17.2%로 약 다섯 명 중 한 명이 난임으로 어려움을 겪은 것으로 확인됐다.

이어서 20일에 진행된 의료진 강의에서는 일산마리아병원 이재호 원장이 ‘난임, 우리 모두의 과제’라는 주제로 강의를 진행했다. 이 원장은 현재 한국의 인구 절벽 현황과 이로 인해 예상되는 사회적 문제 및 인구 감소의 원인 중 하나인 난임 환자의 증가 추세에 대해 공유했다. 이어 난임을 위한 치료 방법과 성공 사례에 대해 발표했다. 마지막으로 난임에 대한 오해와 진실을 통해 낮은 인식과 잘못된 정보를 바로잡는 자리를 가졌다.

5월 20일 한국머크 본사에서 열린 ‘위시맘(Wishmom with Merck)’ 캠페인에서 한국머크 임직원이 난임 환자의 치료 어려움을 공감하고 질환 인식을 개선하기 위한 활동에 참여했다.

이 외에도 한국머크 바이오파마 임직원들은 사전에 배포된 캠페인 마스크를 착용한 채 손하트 포즈로 촬영하고, 난임 환자들에게 응원과 희망의 메시지를 보내는 활동을 가졌다. 활동에 참여한 한 직원은 “난임으로 고생하고 있는 부부들이 주변에 생각보다 많다. 심리적으로 어려움을 겪는 환자들을 위해 희망의 메시지를 전하고 싶었다”는 메시지를 공유했다.

한국머크 바이오파마 총괄 자베드 알람 제너럴 매니저는 “아이를 원하지만 어려움을 겪는 부부들을 응원하고자 마련된 위시맘 캠페인을 통해 우리 사회에서 난임을 하나의 질환으로 인식해 이를 좀 더 이해하고 올바른 정보를 얻는 자리가 마련되어 매우 뜻깊게 생각한다”며 “한국머크 바이오파마는 환자를 위한 한마음(As One for Patients)이라는 미션 하에 국내 난임 환자들이 최선의 치료를 받고 더 나은 삶을 누릴 수 있도록 지속적인 노력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난임은 치료 과정 자체가 복잡하고 불확실해 환자와 보호자의 삶의 질 저하와 함께 인구 감소와 연관되는 심각한 사회적 문제로 자리잡았다. 머크는 이러한 문제를 적극적으로 해결하고자 노력해오고 있으며, 혁신적인 난임 치료를 통해 현재까지 전 세계 400만 명의 아기 탄생에 기여해오고 있다.

60년 이상 난임 치료제 분야의 역사를 가진 난임 전문 기업인 머크는 호르몬 치료제부터 배아 배양기 및 자동 유리화 동결기에 이르기까지 난임 치료 전방위에 걸친 제품군(full-portfolio)을 제공하고 있다.

이상연 기자 medi@mediherald.com

<저작권자 © 메디컬헤럴드,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set_hot_S1N7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