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유나이티드문화재단, 히스토리 캠퍼스서 '힘 페스티벌 시즌7' 개최

기사승인 2022.07.05  12:34:25

공유
default_news_ad2

유나이티드문화재단(이사장 강덕영 한국유나이티드제약 대표)이 경기도 광주시의 유나이티드 히스토리 캠퍼스에서 ‘힘 페스티벌 시즌7’을 개최했다.

지난 2일 유나이티드 히스토리 캠퍼스 야외 공연장에서 열린 클래식 콘서트 ‘힘 페스티벌(Hymn Festival)’에는 200여명에 이르는 7개 팀의 합창단이 출연, 다채로운 공연을 선보였다.

김희철 음악감독과 CTS 찬송가경연대회 수상자 쌍둥이 민요 자매와 소프라노 김소희도 참여해 무대를 더욱 빛냈다.

유나이티드싱어즈(지휘 김희철), 높은뜻덕소교회 글로리아찬양대(지휘 김영민), 새에덴교회 천사의 소리 어린이 합창단(지휘 김은진), 민요자매(이지원, 이송연), 수원제일교회(지휘 이건륜), 유나이티드 유스 오케스트라(지휘 김영수) 등 7개 팀의 합창단은 다양한 고전 찬송가와 클래식 음악을 아름다운 하모니로 들려줘 500여명 청중들의 큰 환호를 받았다.

유나이티드문화재단, 히스토리 캠퍼스서 '힘 페스티벌 시즌7' 개최.

강덕영 이사장은 기념사에서 “전통 클래식과 찬송 음악을 되살리기 위해 힘 페스티벌을 개최했다”면서 “신록 가득한 야외 공연장에서 열리는 콘서트를 즐겁게 관람해주시기 바란다”고 전했다.

이어 “우리가 힘을 내어 클래식 음악과 찬송가를 후손들에게 전수하고 이 축제를 통해서 클래식 음악과 찬송이 다시 한번 크게 부흥되기를 바란다”고 했다.

유나이티드 히스토리 캠퍼스는 자연 속에서 문화 역사 전시물과 공연을 관람할 수 있는 장소로, 4만m² 규모 부지에 설립된 복합 문화 공간이다. 역사박물관과 야외 공연장, 아트리움으로 구성되어 있다.

역사박물관에는 조선 말기부터 현재까지 대한민국의 성장 과정을 한 눈에 볼 수 있는 자료가 전시되어 있다. 아트리움은 최신 장비를 활용해 각종 공연이나 세미나, 심포지엄, 교육 등의 이벤트를 진행할 수 있다. 야외 공연장은 1400석 규모의 자연 속 무대로, 다양한 공연이 가능하다.

편집국 medi@mediherald.com

<저작권자 © 메디컬헤럴드,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